안녕하세요, Memory입니다!

오늘로 9일째 매일 포스팅하기를 이어오고 있군요!

꽤나 뿌듯합니다:) 

얼마나 많은 분들이 보시러 오시는지는 모르겠지만 저는 이렇게 매일 실천하고 있다는 것 자체가 저에게 큰 의미로 다가오거든요.


나에겐 끈기가 없을까?

남들은 다 하는데 나는 왜 못하는거지?


자신 안의 혁명을 꿈꾸며 매일 아침, 월초에, 그리고 새해마다 바뀌겠다 결심하지만...

결국 "인간은 쉽게 바뀌는 게 아니지." "난 원래 그래."

라며 원생활로 복귀한 적 있으신가요?


전 아주아주 많아요. 

나약한 제 자신을 바꾸고 싶어 여러 자기계발책을 읽고 스스로 동기부여해도 

그 순간뿐. 


결국 자신을 변화시키지 못했다는 자괴감과 

난 원래 그렇다는 자기 정당화,

씁쓸한 실패만 남더군요.



문제는 그것이 반복되고 반복되다보면 사람이 지쳐요.

변화하는 것, 변화하려고 시도하는 것조차 피하게 되더랍니다.


그 변화가 아무리 좋은 방향이고 내가 발전하는 거라도 '차피 실패할껀데 뭐,' 란 생각이 들어요. 이걸 '학습된 무기력'이라고 하는데요.

거듭된 실패로 인해 미래의 성공을 믿지 못하고 결국 시도조차 하지 않게되는 걸 말해요. 


요 몇 년간 제가 굉장히 힘들었던 감정 중 하나였죠.

전 지금도 그 무기력감과 싸우는 과정 중에 있어요.


모든 자기계발서는 "힘내, 네 꿈을 쫓아. 열정을 가지라고!"라 외치지만

저와 같이 그런 열정, 아니, 일어날 힘조차 소진해버린 사람들은 어떻게 해야할까요?




체게바라는 말합니다.


 진정한 혁명은 자기 자신에 대한 혁명이며, 

어떠한 물질적 보상도 생각하지 않는 것이다.  


자기 자신에 대한 혁명을 이루려면 어떻게 해야할까요?

살은 10kg정도만 빼고 담배를 끊고 공부는 하루 3시간만 자고 하는 것

신의 의지와 열정을 가지고 매일매일 노력하는 것?


이에 대한 저자의 답변은

"10kg를 빼고 싶어? 그럼 네 그릇에서 한 입만 덜어봐."

"담배 끊고 싶어? 그럼 한 모금만 덜 피워봐."

"공부 잘하고 싶어? 그럼 하루에 영어 단어 1개만 외워봐."


정말 이래도 되나 싶을 정도의 작은 미션들이었습니다.




최근들어 읽은 책은 '지식을 돈으로 바꾸는 기술'(장진우저)에서 딱 한 챕터가 눈에 들어오더라구요.


42페이지에 있는 [세상을 움직이는 법칙은 생각보다 간단하다]란 챕터인데 

첫문장이 이렇습니다.

"새해 계획을 세운 사람 중에서 1년 뒤에 목표를 이루는 사람은 

10%도 채 되지 않는다.(성공하는 사람은 8%에 불과하다.)'


공감하지 않을 사람이 어디있겠나요. 

저 또한 목표를 이루지 못한 90%의 사람으로서 저자의 말에 귀를 기울일 수밖에 없었습니다.


"목표를 이루기 위해서는 누구나 할 수 있는 '아주 작은 목표'를 세우는 것이 좋다. 

운동을 하고자 한다면 하루 1개 팔굽혀펴기를 목표로 하고

영어 공부를 하고자 한다면 하루 한개 단어 외우기를 목표로 하는 것이다.

(중략) 작은 목표를 성취해 본 사람은 큰 목표를 이룰 수 있다. 

그 목표까지 가는 길을 알고 있기 때문이다."


아, 그렇구나.

전 언제나 제가 성취하기 불가능한 목표를 잡았고

늘 좌절했으며

목표는 원래 이루어지지 않는거야 라고 생각해왔었는데

저자의 이 문장을 읽고나서는 그것이 아니었음을 알게되었습니다.


작은 것부터 성공해보자!





최근들어 우리 마나님께서 팔이 부러지셔서 딸인 전 운전기사로 활약중입니다.

말하자면 엄마의 손,팔이 되어주기 위해 저만의 시간이 별로 없습니다.

병원에서 엄마가 물리치료를 받으실 동안 할 건 없고...

그러다 전자책을 사기위해 앱을 열었습니다.


열자마자 보이는 책 제목이 저의 눈길을 확 끌더군요.

 '아주 작은 반복의 힘'(로버트 마우어저) 


[아주 작은]

[아주 작은]

[아주 작은]



변혁, 혁신

바뀌지 않으면 생존자체가 어려운 이 시대 속에서 사는 현대인들은

항상 자신을 변화시키고 성장시켜야한다는 압박감에 시달립니다.

하지만 우리의 뇌는 과연 그렇게 진화되었을까요?


전혀 아닙니다.

오히려 뇌는 변화를 앞두었을 때,

새로운 도전 욕구가 일어날 때조차도 두려움을 일으키도록 프로그램되어 있습니다.

 

그렇기에 저자는 

너무 쉬워 두려워 할 필요도 없는 작은 목표를 세우라고 말합니다.

이를 단 한단어로 표현하자면


'스몰 스텝 전략'


이며

이 책에서 내내 말하고 있는 건 단 한 문장입니다.


"실패 할 수도 없는 작은 목표서 시작하라!"



저에게 특히 다가왔던 부분은 이 부분인데요


"삶이 두려워지고 힘겨워지면 우리는 편하고 익숙한 곳에서 해결책을 찾으려고만 하지 진짜 해결책이 놓여 있는 어둡고 불편한 장소로 가려고 하지 않는 것이다."


"어떤 것에 관심을 기울일 수록, 더 많은 꿈을 꿀수록 더 많은 두려움이 솟아난다.

 두려움을 당연하게 받아들이고, 야망을 품었을 때 자연스럽게 나타나는 신호로 이해하는 것이 희망을 유지하고 스스로와 세상을 더 낙관적으로 만들 수 있는 방법이다. 목표를 향해 작고 소소한 변화를 실천하는 것만으로도 의지는 강화된다."


저는 어떤 꿈을 가질 때마다 그에 대해 회피한다고 해야하나...

그런 경향이 있어왔습니다.

예를 들어 [경제 교육]이란 큰 꿈이 있는데 경제공부는 안하고, 피하는 경향이 있었는데요, 

이게 저도 제 스스로가 이해는 안가는데 왠지 두렵고 또 시간낭비하고 실패할까봐 무섭기도 하더군요. 


근데 이걸 책에서 콕 집어 말해주니까 '아, 이게 내 꿈이 커서 뇌가 두려움을 느끼는 거구나. 내가 꿈을 꾸면서도 정작 시도를 못했던 게 이거 때문이었네.'라 이해하게 되었습니다.


그뿐만이 아니라 이 책은

제가 앞으로 해 나가야 할 방향도 알려주었지요.



아주 작은 목표 

하루에 5분 걷기

하루에 5분 책읽기


난생처음으로

정말 너무 쉬워서 실패할 수 없는 목표들을 세웠습니다.

1번 목표인 하루 한 번 포스팅은 조금 난이도가 있는 미션이긴하지만^^;;

지금은 잘해나가고 있으니까요!


앞으로 조금씩 0.1%라도 어제보다 더 나아진 나를 만나기 위해서

전 오늘도 스몰 스텝,

작은 발걸음을 걸어봅니다.


읽어주셔서 감사해요~

만약 도움이 되셨다면 밑의 공감 한 번만 꾸욱 눌러주세요!

전 내일 다시 뵈어요~

블로그 이미지

자그마한 시작 Memory727

뭐든 하면 즐거운 게 좋아 인생에 의미란 게 있다면 까이꺼 찾아보지 뭐

안녕하세요, Memory입니다~

오늘은 최강한파라는 뉴스에 걸맞게 너무너무 추운 날씨였죠ㅠㅠ

그래서 전 밖에 안나가고 '백종원의 푸드트럭'이란 프로그램을 보게 되었는데요

아, 이거 생각보다 재밌더라구요.


그 자리에서 1편에서 4편까지 쭈욱 봤습니다.



'백종원의 푸드트럭'은 대중들에게 쉽게 접근하는 음식으로 성공적인 사업을 하고 있는 백종원이 푸드트럭 사장님들의 방향을 잡아주어

기사회생 시키는 예능 프로그램인데요, 


그곳에서 전 외식업 창업을 할 때 중요한 3가지 비결을 포착했습니다!

이 세가지만 지키시면 여러분도 성공한 사장님이 되실 수 있으실지도...?


1. 망할 거라 생각하고 그 대안을 최소 10개 생각해두어라.


지난 번 포스팅 [지피지기! 경제를 알고 나를 알면 백전백승]에서 워렌 버핏의 투자 철학 1원칙, 기억하시나요?


투자의 거장 워렌버핏쌤이 말씀하십니다.


첫번째 원칙, 절대로 돈을 잃지 말아라

두번째 원칙, 첫번째 원칙을 잊어버리지 말아라.





요식업계의 대부 백종원 쌤은 이렇게 말씀하십니다.


"장사 시작할 땐 다 성공할 꺼라 생각하지만 실제로 해보면 또 안그렇거든.

실패한다고 생각하고 대안을 10가지는 생각해두어야돼.

그래야 어떤 일이 생기든 대처할 수 있어."


아무리 작은 사업을 하더라도 리스크 관리는 필수인 듯합니다ㅎㅎ


2. 서비스는 디테일이다.



백종원 쌤이 도전자들에게 하는 조언들은 '푸드트럭을 바꿔라, 메뉴 자체를 교체해라' 등의 큰 것이 결코 아니었어요.

오히려 정말 사소한 것들을 하나하나 짚어주셨는데요,


예를 들어, 와플집 사장님께는 뉴텔라 상표가 안보이도록 하는 것

그리고 핫도그에서 일회용 수저로 바르던 토핑을 나이프로 바꾸는 것.


정말 작은 디테일이죠?

그런데 보는 손님입장에서는 꽤 큰 차이로 다가오더라구요.

누텔라인 걸 알게된 순간 맛의 신비감과 비밀스러움이 뚝 떨어지는 느낌

그리고 일회용 스푼이 주는 싸구려 느낌이랄까요.


사장님들께서 백종원 쌤의 조언을 받아들여 바뀌셨을 때

아 성공하려면 저렇게 디테일을 신경써야겠구나 싶었습니다.

전혀 중요해보이지 않는데 승부의 포인트랄까,

사람의 무의식을 사로잡는 매력이랄까

그런 것이 나오는 건 역시 작은 디테일인 것 같습니다.


3. 가장 본질적인 ''에 집중하라



수능만점자에게 묻습니다.

어떻게 수능에서 만점을 받았냐고.

그들은 대답합니다.


"국영수 중심으로 교과서 열심히 보았어요."


모두가 다 뻔히 아는 사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가장 까먹기 좋은 본질

 요식업의 기본이 뭘까요?

네, 바로 맛입니다!

중요하니 다시 한 번 말해봅니다!


암만 서비스가 좋아도! 가격이 싸도! 싸장님이 훈남,훈녀여도!

맛없으면 안먹어요~~~!!!!



저는 '백종원의 푸드트럭'이 굉장히 좋은 취지로 시작되었고

또 몇가지 논란이 될 만한 상황도 있었지만 사회적으로 유익한 영향을 많이 주었다고 생각합니다. 


 배우 이훈씨도 자신감을 찾기도 했고...

참가한 모든 사장님들도 "아, 나도 되겠구나. 될 수 있겠구나."라는 소중한 경험을 얻게 되었으니까요.

사실 서바이벌이 아니었으면 더 좋았을지도 모르겠다는 생각도 드는데 방송은 공익을 위한 것이 아닌데다가 시청률이 나와야 하니 어쩔 수 없겠구나 싶기도 합니다.

무튼 조만간 끝까지 봐야죵ㅎㅎ


진지하게 요식업 창업을 생각하시고 계시다면

'백종원의 장사이야기'(◀Click!)를 추천해드립니다. 

자영업을 준비하거나 현재 하고 계신 분들의 인터뷰를 모아논 프로그램인데

현실적인 노하우,조언들이 가득하답니다!



백종원의 장사이야기(▼ Click)

https://www.youtube.com/channel/UCvhRwvdOHlA53S9V0ZSCdcw



오늘도 읽어주신 모든 분께 감사드리며

손꾸락을 들어 꾸욱~ 공감 하나만 눌러주시면 제가 큰 절합니다.

그럼 모두 좋은 밤 되시구요, 내일 포스팅에서 다시 만나뵈어요~~


블로그 이미지

자그마한 시작 Memory727

뭐든 하면 즐거운 게 좋아 인생에 의미란 게 있다면 까이꺼 찾아보지 뭐

안녕하세요, Memory 입니다~

제 블로그에 오신 모든 분들을 환영합니다!

아마 이 글은 제가 잠시 쉬어가는 곳이자 프롤로그에 해당하는 글일 수도 있겠네요:)


뭔가 이것저것 섞여있는 거 같긴하지만 이 블로그의 목적은 '경제 교육'입니다.

 학부모님들에겐 '경제 교육'이 얼마나 중요한지 필요성을 일깨우고

 초등,중등,고등학생들도 쉽게 이해할 수 있는 실생활 경제를 알려주자!가 주 목표입니다.


그 전에 저 스스로 경제를 알아야한다는 것을 알고 열심히 공부중입니다.

시작은 정말 미약하지만 끝은 창대하리라라는, 고전적인 말 한마디를 믿으며 오늘도 강의를 하나 다녀왔는데요, 쉽진 않습니다ㅎㅎ

그래도

이 블로그가 언젠간 경제교육전문가, 세계적인 작가, 그리고 디저트 가게를 운영할 나를 위한 한 발자국의 시작이란 걸 저는 알고 있습니다.



[솔's 라이프] 


제 인생은 여타 사람들만큼 매력적인 면이 없습니다.

평범하게 자랐고 평범한 일상이었으며 다른 사람이 보기에는 어떻게 저렇게 지루하게 살 수 있을까 싶을 정도로 평탄하기만 한 인생이었습니다.

이야기를 다채롭게 만들려면 위기도 필요하고 극복하기 위한 용기도 필요합니다.

그러나 전 시험에서의 실패들로 달아났고 또다시 실패할까 두려워 다른 시도조차 하지 않았습니다.

 이런 인생이 뭐가 매력이 있을까요? 


이제 그 인생을 매력적인 이야기로 채워넣어볼까합니다.



[솔직한 돈 얘기]


제가 공부한 경제 공부의 이야기입니다.

특강에서 배운 것도 있고 팟캐스트에서 배운 것도 있습니다.

때때론 책에서 읽었고 가끔은 인강에서 배운 것도 있지요.

연구소에서 나온 보고서나 잡지, 신문과 같은 미디어에서 얻은 정보들도 있지요.

이런 내공이 쌓이면 언젠가는 경제 사안에 대하여 시나리오도 짜보고 제 의견을 논리정연하게 정리하는 칼럼도 적는 게 가능할겁니다.



[진솔한 책 얘기]


제가 읽은 책 리뷰들입니다.

저는 다양한 책을 읽으려 노력하는데요, 

사실 과학/컴퓨터/기술/IT 쪽은 좀...많이 어렵습니다.

즐겨읽는 건 일본소설, 자기계발서, 요즘엔 경제관련책을 열심히 읽고 있어요.

리뷰는 차차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쉬는 시간 10분]


간단한 잡담, 유머 등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제가 오늘과 같이 강의를 들으러 가서 하루 시간이 부족해 

자세한 포스팅을 못할 경우, 간단한 사진이나 에세이,그림, 글 등을 올릴 수 있습니다.

말 그대로 숨을 돌릴 수 있는 쉬는 시간입니다.




함께 꿈을 꾸는 여정,

같이하면 더 즐겁게 더 멀리 갈 수 있을 듯합니다.


저는 당신이 함께 해주셨으면 좋겠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자그마한 시작 Memory727

뭐든 하면 즐거운 게 좋아 인생에 의미란 게 있다면 까이꺼 찾아보지 뭐